티스토리 뷰

지난주 선두권과의 대결에서 완패한 두산이 최하위 한화를 맞아 한숨 돌렸다. 한화의 선발 김혁민이 또 다시 파이아 하면서 초반에 승기를 잡았다. 문제는 김혁민 이후의 계투진을 상대로 한점도 뽑지 못한 것이었다. 결국 9회 이용찬의 세이브 상황이 나왔고 이영우에게 홈런을 허용하면서 4:3 턱밑까지 쫓기고 말았다. 이용찬의 7월 이후 방어율은 9.82ERA다. 4.52의 방어율도 마무리 치고 높은 편이지만 어린 투수가 후반기 방어율이 높다는 건 조심해야 할 부분이다.

 

이영우의 다음 타자가 김태균이었기 때문에 더 이상의 여유는 없었다. 몸상태에 대한 우려로 22일 이후 등판하지 않았던 임태훈이 세이브를 올리며 경기는 마무리 되었다. 김경문 감독은 경기 후 일단 임태훈을 마무리로 돌리겠다고 했다. 걱정되는건 임태훈의 몸상태다. 한달 전 MRI검사결과 팔꿈치에 손가락 한마디 만한 뼛조각이 발견되었다고 한다. 관절부위에 이탈이 쉽지않은 부위라 심각하지 않다고 판단했다고 하는데 구단측에서 말하는 부상의 경중은 거의 믿기가 힘들다. 한기주에 대한 기사들을 봐도 그렇고 현재 상황에 불리한 소스를 언론에 흘리는걸 바라지 않을 것 이기 때문이다. 쓸데없이 걱정이 많은게 아니냐고 할 수 있지만 팬들이 걱정해주지 않으면 누가 해주나 ㅎ

 

임태훈의 몸상태가 완전치 않기 때문에 올시즌 이용찬에게 그랬던 것처럼 마무리로서 이닝에 제한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 이게 중간계투로 나오는 것 보다는 좋아보인다. 대신 그 자리에는 김상현,이재우,고창성이 번갈아 가면서 나올 것 같다.

 

* 태훈이 팔꿈치 뼛조각은 예전부터 있던 것으로 심각한 것이 아니라고 판단하고 있다고 합니다. 수술계획도 없구요. 되도록이면 수술 없이 가는게 좋겠죠^^ 출처는 파울볼, 내용확인한건 mlbpark입니다. 파울볼에서 유저분이 기자분께 문의하셨다고 하네요.

댓글
  • 프로필사진 두산맨 *어제 가족들과 잠실로 가서 5연패로 몰린 두산:한화전을 3루베이스 옆 상단에서 직접 지켜 봤답니다. 1회초 한화에게 거푸 연타를 맞은터라 질것만 같은 분위기였는데...다행히 1회초를 작 막아낸게 두산에겐 승운이 따른듯^^
    하지만...응원도 열심히 하고 아이들에게 값비싼 선수용 유니폼도 사주며 응원을 했지만...두산 타력 및 수비력은 그런대로 괜찮아 보이는데...투수력이 점점 문제점으로 대두되는것 같아..안타깝네요^^ 이제 몇게임 남지 않았지만...앞으로도 두산 선수단의 계속 선전을 기원합니다.
    2009.09.03 09:43
  • 프로필사진 홈런강탈 요즘 부쩍 KBO 야구모자나 쓰는 사람들이 많이 보이더라구요. 특히 두산모자 이쁘죠^^ 애들도 넘 이쁘던데 좋은 선물 해주셨네요.
    그나저나 두산이 이겨서 다행입니다. 저는 두산팬 아니지만 순위싸움도 잼나고 ㅋ 어제는 임태훈이 마무리를 했는데 전체적으로 재능있는 선수들이 많아서 점점 좋아질 꺼라고 생각해요. 올시즌의 부진이 교훈이 되면 좋겠죠 ㅋ
    2009.09.02 16:17
  • 프로필사진 두산맨 *어제의 한화 2연전은 중간 즈음 4/8로 지는것 까지는 인터넷으로 확인하고 퇴근했는데...이후 야구 소식을 모르고 잠자리에 들었다가...아침에 뉴스를 보니 10:9로 고영민의 끝내기 안타로 역전극을 펼쳤다는군요...어제 경기는 직접 가보지는 못했지만...그래도 짜릿한 역전극을 홈에서 응원하신분들은 정말 짜릿했겠습니다...~ 굳~럭 두산! 차주에 다시한번 경기장을 찾아야겠다는 생각이 드는군요...ㅎㅎㅎ 2009.09.03 18:33
  • 프로필사진 홈런강탈 오늘 SK와의 경기가 있기때문에 어제는 반드시 잡아야 하는 상황이었죠. 저두 스코어보고 두산 어렵네 했는데 따라잡았더라구요. 근데 중요한 순간 타격이 큰 오심이 나와버린 모양입니다. 심판얘기하는게 참 어려운데 아쉬운 상황이었죠. 두팬들도 찝찝하고 한화팬도 찝찝하고 SK팬도 찝찝하고... 2009.09.03 14:21
  • 프로필사진 두산맨 *그러게나 말입니다...스코어만 봣다가...한화 김인식 감독님이 심판 판정에 쓴소리를 했다는 소식을 봤는데...심판의 판정이 승패와 직접 달려 있다면...상대팀도..그리고 그 상대팀의 응원단도..그리고 그로인해 승기를 잡은 구단과 팬들까지 기분이 영~ 개운치 않겠죠...실력으로 이겨야 하는데...자꾸 그런 편파(?)판정이 분위기를 흐린다면...모처럼 다시 500만이 찾은 관중이 많이 싫어라 할겁니다...선수고 관중도..그리고 심판도 경기에 집중하는 게임이 되었음 하네요^^ 2009.09.03 18:37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