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구메모

로페즈 완투패, 김상현 홈런 두방!

9월 4일 경기 두산이 KIA에 승리하면서 후반기 순위싸움에 불씨를 이어갔다. 두산의 선발 김선우는 117개의 투구로 7.2이닝 3자책 7K로 올시즌 최다이닝, 탈삼진을 기록하며 제몫을 톡톡히 해냈다. (써니 김선우는 생일이었다고 ㅋ) 더 좋은 투구를 한건 패전투수 로페즈일지 모른다. 9이닝 동안 4자책 5실점 11K 1BB 피홈런 8피안타 인데 아쉬운 안타가 많았기 때문에 운이 없었다라고 말하면 어떨지 모르겠다. 뭐 운인지 수비력인지 실력인지는 각자 판단에 맡기고~

 

이날 경기 김상현은 김선우로 부터 홈런 두방을 뽑아냈는데 이로서 올시즌 3개째다. 천적관계라고 해야할까? 김상현은 홈런 34개로 2위 최희섭과 7개차이, 115타점으로 2위 페타지니와 19포인트 격차를 벌렸다. 비율넘버에서는 페타지니,김현수,김동주,박용택등에 밀릴지 몰라도 후반기 폭주와 월등한 두 타이틀로 MVP에 강하게 다가섰다고 해도 좋겠다. 근데 야구라는게 참 재밌다. 프로야구 역사상 가장 무서운 페이스라고 해도 좋을 김상현이지만 8회말 2사 만루 결정적 찬스에서 2루 뜬볼로 물러나고 만 것이다. 아무리 무서운 타자, 위대한 타자도 절반이상은 실패를 경험하게 된다. 그게 야구고 그래서 겸손해지는 스포츠겠지.

 

임태훈은 마무리로 나와 1.1이닝을 깔끔하게 막았는데 시즌 중반이었다면 이용찬이 세이브를 올렸을 지도 모르겠다. 두산은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보직파괴를 한다고 했는데 원체 보직이동이 많은 팀이었지 않나 생각한다. 오늘 두산과 히어로즈가 승리하면서 1,2위 2,3위 4,5,6위 간의 싸움은 더 재밌어 졌다. 이 재밌는 시기 김인식감독이 야구경기가 적다며 스케줄 문제를 이야기 했다는데 맞는 말씀 같다. 어떻게 보면 집중해서 보니까 좋기도 하지만 ㅎ

  • 두산맨 2009.09.05 09:17

    *그리 좋아라 하지도 싫어하지도 않는 기아이지만...최근 기아 김상현 선수의 홈런 레이스는 정말 대단한거 같습니다. 상대 투수가 견제를 심하게 하는건 당연할테고...홈런을 의식하면서 피칭을 할텐데...그걸 잘 극복하고 자기 페이스를 하면서 연일 홈런포를 쳐 낸다는건...확실히 대단한 선수임에 틀림없는 듯...다만 그런 진주를...타팀에 보낸 LG로서는 어이없지 않을까 합니다.예전 LG 야구를 정말 많이 좋아라 했는데...지금은 도깨비 구단 같아요...초반에 점수도 많이 빼앗기며 끌려가다가 어느새 쫓아가며 역전 재역전 또 역전으로 이기기도 하고 패하기도 하는 도깨비 야구를 하는 김재박 감독은 정말 속이 많이 타들어 갈텐데...시즌 종료후 감독 경질설도 나오는 거 보면...김 감독의 심정은 정말 답답할겁니다.내년에는 LG 고유의 팀 칼라가 살아나길 기원해 봅니다...두산/LG 파이팅입니다!!!

    • 홈런강탈 2009.09.05 13:08

      김상현은 가능성 있는 선수였지만 이렇게 일취월장할지는 상상도 못했어요. 그래서 계기가 중요한가 봅니다.

      LG입장에서는 아쉬울 수 있지만 트레이드 않했음 백업으로 남았을지도 모르니까 팬들을 위한 서비스 했다고 해야죠 ㅋ 근데 LG도 좋아하셨군요. LG가 앞으로도 우왕좌왕 갈피 못잡는 모습을 계속 보일까봐 살짝걱정하고 있어요.^^

  • 두산맨 2009.09.05 13:42

    *ㅋ~네...원래 오리지널 MBC 청룡때부터 좋아했으니...당연히 LG팬이었죠... 한번 좋아한 팀을 바꾼다는게 쉽지도 않고 그런 경우가 더러 있기도 하겠지만...아마도 한 10여년 전쯤 좋아하는 팀이 바뀌게 된거 같네요...두산으로 갈아 탄지..다니는 회사는 롯데인데...소속된 팀과 좋아하는 팀은 다를수도 있잖아요..ㅋㅋ
    저 때문에 온가족이 두산팬이랍니다...와이프도 예전엔 LG를 좋아하다..두산 경기만 찾아 가끔 경기장에 가다 보니..자연스레 따라와 주더라구요.ㅋ
    두산/LG 연고가 서울이다보니..두 팀을 자연스레 좋아했지만...두 구단의 빠른 야구, 달리는 야구...치고 달리는 야구가 왠지 보기 좋고...역동감이 느껴져서인지...팀 칼라가 좋더라구요...물론 그 팀에서 열심히 뛰는 선수들도 좋구요^^

    • 홈런강탈 2009.09.05 15:20

      글쿤요. 서울연고 라이벌 경쟁구도 만들어지면 재밌는데 2000년 이후에는 희미해진듯도 해요. 두산은 근래에 특히 여성팬이 많아진것 같더라구요. 제 주변에도 거의가 두산팬^^ 팀칼러도 상당히 좋아진것 같고 ㅎ

      전 선수들이 좋아서 팀은 많이 안가리게 되더라구요.그래도 KIA짱! ㅋ

    • 익명 2009.09.05 19:51

      비밀댓글입니다

    • 홈런강탈 2009.09.06 00:36

      저두 그 부근에서 많이 떨어지지 않는 곳에 살아요^^ 기아열혈팬이라고 하기는 조금 부끄럽네요. 뭐 이겨도 져도 시큰둥 할때가 많으니까요 ㅎ

  • 두산맨 2009.09.06 09:27

    *아~ 그러시면 나중에 쇠주 한잔이라도...
    아니면 가까운 야구장에라도 가서 션~한 맥주라도 한잔 해야겠네요^^